대학소식

POSTECH, 서울대‧숙명여대‧연세대‧이화여대‧KAIST 등과 ‘기업가정신 해커톤 캠프’ 개최

2019-07-11 599

POSTECH은 서울대, 숙명여대, 연세대, 이화여대, KAIST 등 5개 대학과 함께 12일까지 이 대학 캠퍼스에서 기업가정신 해커톤 공동캠프를 개최하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POSTECH은 서울대, 숙명여대, 연세대, 이화여대, KAIST 등 5개 대학과 함께 12일까지 이 대학 캠퍼스에서 ‘기업가정신 해커톤 공동캠프’를 개최한다.

대학 간 경계를 허물고 기업가정신 함양 및 새로운 아이디어 도출을 위한 공동 교과목으로 진행되는 이 캠프에는 6개 대학 재학생 43명이 참여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기업가정신, 기술창업, 사업화 등의 수업을 MOOC로 듣는 온라인 교육수강, △기업가정신과 비즈니스 모델 탐색 집중교육으로 이뤄지는 현장강의, △MVP(최소사양제품, Minimum Value Product) 개발·디자인·기획과 해커톤 피칭 IR(Investor Relations) 실습으로 이루어져 있다.

해커톤은 해커(Hacker)와 마라톤(Marathon)의 합성어로, 마라톤을 하는 것처럼 일정시간 동안 쉬지 않고 집중적으로 아이디어와 생각을 기획하는 집중 프로젝트를 뜻한다. 이 프로그램에 참가한 학생들은 다양한 전공의 학생들과 함께 자유롭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도출하며 이를 구체화 하는 과정을 통해 지식과 경험을 공유할 뿐 아니라 인적 네트워크도 구축할 수 있다.

손영우 POSTECH 기업가정신센터장은 “실행하지 않으면 아무런 일도 일어나지 않는다”며 “해커톤은 짧은 시간 동안 문제에 직접 부딪쳐 서로 다른 생각들을 공유하며 세상을 변화시킬 솔루션으로 만들어가는 좋은 기회”라고 말했다. 또,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자유롭고 즐겁게 그리고 동시에 열정을 가지고 도전하는 문화가 확산되었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이번 캠프는 POSTECH 기업가정신센터 주관으로 ㈜300Partners가 운영을 맡아, 서울대학교 벤처경영기업가센터, 숙명여자대학교 앙트러프러너십센터, 연세대학교 경영대학, 이화여자대학교 기업가센터, KAIST 기업가정신연구센터의 후원으로 진행되며 앞으로도 대학 간 보유하고 있는 우수 인프라를 공동으로 활용해 학생들에게 창업 교육 및 지원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